[아시안게임] 일부 국가 골프선수, '프로' 자격 시비…"문제 선수 기권"
[아시안게임] 일부 국가 골프선수, '프로' 자격 시비…"문제 선수 기권"
  • 골프가이드(GOLF guide)
  • 승인 2018.08.23 10: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골프가이드  스포츠팀] 아마추어 선수만 출전할 수 있는 아시안게임 골프 종목에 일부 국가가 프로 선수를 출전시켰다는 의혹이 제기돼 스포츠중재재판소(CAS) 제소로까지 이어졌다.


22일 대한골프협회와 CAS에 따르면 한국과 일본, 싱가포르, 인도네시아, 필리핀, 인도 등 6개국 골프협회는 아시아올림픽평의회(OCA)가 이번 2018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 골프 종목에 프로 선수 출전을 막는 규정을 제대로 준수하지 않았다며 지난 16일 CAS에 제소했다.

이들 협회는 스리랑카, 방글라데시, 마카오, 우즈베키스탄 등 4개국 선수 가운데 프로로 의심되는 선수가 있다고 주장했다.

CAS는 지난 20일 인도네시아 자카르타 현지에서 관계자들을 불러 중재 심리를 열었고 그 결과 4개국 선수 가운데 프로 선수는 없다는 결론을 내렸다고 22일 밝혔다.

그러나 프로로 강력히 의심되는 선수들은 이미 CAS의 결정 전에 기권한 것으로 알려졌다.

대한골프협회 관계자는 "방글라데시와 마카오, 우즈베키스탄의 경우 심리 당시 근거 자료를 들고 와 아마추어 선수임을 소명했다"며 "그러나 스리랑카 선수 3명은 CAS의 결정이 나오기 전에 기권했다"고 말했다.

해당 스리랑카 선수는 아시안투어에서 활약하면서 상금까지 받아간 정황이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결국 스리랑카는 해당 선수들 대신 다른 아마추어 선수들로 급히 출전 명단을 교체했다. 프로 선수의 출전이 가능한 올림픽과 달리 아시안게임 골프는 아마추어 선수만 출전할 수 있다.

(자료제공 = 연합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송파구 백제고분로 18길 21(잠실동 330번지) 3층
  • 대표전화 : 02-417-0030
  • 팩스 : 02-417-9965
  • 청소년보호책임자 : 강영자
  • 명칭 : 한국골프문화레저산업
  • 매체명 : 골프가이드(GOLF guide)
  • 등록번호 : 송파 라 0036
  • 등록일 : 1996-08-24
  • 발행일 : 1996-10-1
  • 발행인 : 강영자
  • 편집인 : 강영자
  • 골프가이드(GOLF guide)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8 골프가이드(GOLF guide). All rights reserved. mail to djkim9876@naver.com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