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 골프 선수 블릭, 분실했던 골프백 되찾아
미국 골프 선수 블릭, 분실했던 골프백 되찾아
  • 김남은
  • 승인 2019.01.10 1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잃어버렸던 클럽과 골프백을 찾았다고 인스타그램에 올린 블릭. 사진=연합뉴스
잃어버렸던 클럽과 골프백을 찾았다고 인스타그램에 올린 블릭. 사진=연합뉴스

[골프가이드 김남은 기자] 미국프로골프협회(PGA) 선수인 코디 블릭(미국)이 약 한 달 만에 잃어버렸던 골프백을 되찾았다.

그는 PGA 2부 투어인 웹닷컴투어 퀄리파잉스쿨 마지막 경기를 앞두고 골프백을 잃어버렸다. 3라운드까지 출전 선수 135명 가운데 중위권인 공동 74위였던 블릭은 마지막 날 순위를 많이 끌어올려야 하는 상황이었다.  40위 안에 들어야 2019년 8개 대회에 나갈 자격이 생기기 때문이었다.

손에 익은 클럽과 골프백을 잃어버려 큰 타격을 받았지만 블릭은 끝까지 포기하지 않았다.  그는 정신적으로 흔들릴 수 있는 상황에서도 9언더파 63타의 기록으로 공동 25위로 대회를 마쳤다. 급하게 빌린 클럽으로 마지막 라운드를 치른 선수라고는 믿기 어려운 좋은 성적이었다.

그리고 포기하고 있던 골프백이 다시 그에게 돌아왔다.  미국 골프 전문 매체 '골프 채널' 에 따르면 미국 애리조나주에 사는 한 여성에게서 블릭의 어머니에게 연락이 왔다. 자신이 길거리 노숙인으로부터 골프백을 75달러를 주고 샀는데 골프백 안에 들어 있는 웨지에 '블릭'이라는 이름이 새겨진 것을 발견했다는 것이다. 이 여성은 '블릭'이라는 단서 하나로 인터넷을 뒤지기 시작했고, 마침내 골프백의 원래 주인이 누구인지 알게된 것이다.

클럽을 찾아준 여성에게 300달러를 주며 사례했다는 블릭은 "생각도 못 한 일이 이뤄져 기쁘다. 골프백이나 클럽 등이 많이 망가졌지만 그래도 고등학교 때부터 아끼던 퍼터를 다시 찾게 돼 다행"이라고 소감을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송파구 백제고분로 18길 21(잠실동 330번지) 3층
  • 대표전화 : 02-417-0030
  • 팩스 : 02-417-9965
  • 청소년보호책임자 : 강영자
  • 명칭 : 한국골프문화레저산업
  • 매체명 : 골프가이드(GOLF guide)
  • 등록번호 : 송파 라 0036
  • 등록일 : 1996-08-24
  • 발행일 : 1996-10-1
  • 발행인 : 강영자
  • 편집인 : 강영자
  • 골프가이드(GOLF guide)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골프가이드(GOLF guide). All rights reserved. mail to djkim9876@naver.com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