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롤렉스 호주 그랑프리 2019’ 시작으로 2019년 F1 월드 챔피언십’ 개막 예정
‘롤렉스 호주 그랑프리 2019’ 시작으로 2019년 F1 월드 챔피언십’ 개막 예정
  • 방제일
  • 승인 2019.03.08 17: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보다 수월한 추월 유도 위해 프론트 윙과 리어 스포일러에서 난기류 줄이는 규정 도입
- 3월부터 12월까지 전 세계에서 총 21번 개최
[사진=롤렉스]
포뮬러 1은 1950년 5월 첫 레이스를 시작한 이래 전 세계에서 기술을 선도하며 최첨단 레이싱 카와 전설적인 드라이버를 배출해왔다. [사진=롤렉스]

[골프가이드 방제일 기자] 포뮬러 1 롤렉스 호주 그랑프리 2019’를 시작으로 2019년 ‘FIA(국제자동차연맹) 포뮬러 원 월드 챔피언십’이 개막한다. 올해 70주년을 맞은 최고의 모터 스포츠 시리즈인 포뮬러 1 챔피언십은 오는 3월 15일부터 17일까지 멜버른 그랑프리 서킷에서 그 시작을 알린다. 

완벽을 추구하는 정상급 선수들과 첨단 기술력이 빛을 발하는 포뮬러 1은 많은 팬들의 마음을 사로잡고 있다. FIA와 포뮬러 1은 보다 수월한 추월을 유도하기 위해 프론트 윙과 리어 스포일러에서 공기 역학으로 발생하는 난기류를 줄이는 규정을 도입해 차량이 근접 거리에서 추월할 수 있게 했다. 

대회에 깃든 강인한 정신력, 과감한 퍼포먼스와 혁신을 향한 집념은 끊임없이 도전하는 롤렉스의 열정과 잘 어우러진다. 이번 시즌 롤렉스는 7년 연속 포뮬러 1®의 글로벌 파트너이자 공식 타임피스로 활약할 예정이다. 

포뮬러 1 레이스는 올해 3월부터 12월까지 전 세계에서 총 21번 개최된다. 4월에 열리는 ‘포뮬러 1 하이네켄 차이나 그랑프리 2019’는 통산 1000번째 그랑프리 대회다. 

포뮬러 1은 1950년 5월 첫 레이스를 시작한 이래 전 세계에서 기술을 선도하며 최첨단 레이싱 카와 전설적인 드라이버를 배출해왔다. 5월 열리는 ‘포뮬러 1 모나코 그랑프리 2019’는 개최 90주년을 맞이한다. 한 세기가 지났어도 ‘포뮬러 1 모나코 그랑프리’의 유명한 도심 도로 코스는 당시 서킷과 거의 비슷하다. 

롤렉스 홍보대사이자 2016년 FIA 포뮬러 1 월드 드라이버 챔피언인 니코 로즈버그(Nico Rosberg)는 “이 스포츠의 역사를 되새겨보는 것이 중요하다”며 “포뮬러 1의 위대한 전통 및 역사의 한 부분과 함께한 것을 자랑스럽게 생각한다”며, “앞으로도 이 기념비적인 대회의 일원으로 활동하며 스포츠의 위대한 유산과 위업을 조명하고 회상할 수 있기를 기대한다. 포뮬러 1은 세계에서 가장 앞선 기술이 적용되는 스포츠 중 하나로 그 위상을 계속 이어갈 것이며 유산, 탁월함, 혁신으로 대변되는 이 스포츠의 정신은 롤렉스와 완벽하게 일치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송파구 백제고분로 18길 21(잠실동 330번지) 3층
  • 대표전화 : 02-417-0030
  • 팩스 : 02-417-9965
  • 청소년보호책임자 : 강영자
  • 명칭 : 한국골프문화레저산업
  • 매체명 : 골프가이드(GOLF guide)
  • 등록번호 : 송파 라 0036
  • 등록일 : 1996-08-24
  • 발행일 : 1996-10-1
  • 발행인 : 강영자
  • 편집인 : 강영자
  • 골프가이드(GOLF guide)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골프가이드(GOLF guide). All rights reserved. mail to djkim9876@naver.com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