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스터스, 하루 입장 회수 2차례로 제한 조치 발표...입장권 악용 사례 방지 차원
마스터스, 하루 입장 회수 2차례로 제한 조치 발표...입장권 악용 사례 방지 차원
  • 방제일
  • 승인 2019.03.15 15: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일부 관객 입장권 악용해 수익 챙겨
- 이번 연습라운드 때부터 재입장 2회로 제한 적용

[골프가이드 방제일 기자] 마스터스를 주최하는 미국 조지아주 오거스타 내셔널 골프클럽은 올해부터 입장권 소지 관객의 하루 입장 회수를 2차례로 제한하기로 했다고 13일(한국시간) 홈페이지를 통해 알렸다.

 이는 부정 사용과 기념품 사재기를 막기 위한 것이라는 지역 일간신문 오거스타 크로니클이 보도했다.

작년까지 입장권을 지닌 관객은 하루에 3차례 경기장을 들락날락할 수 있었다. 이런 제도를 활용해 입장권 1장으로 여러 명이 돌려 사용하는 사례가 적지 않은 것으로 알려졌다.

가족이나 친구끼리 돌려 쓰는 걸 넘어 일부 관객은 이를 암표상에게 판매하는 경우도 더러 있었다. 또한 대부분 관객은 기념품 상점에서 산 물건을 경기장 밖 주차장에 세워둔 자신의 자동차에 가져다 놓고 다시 입장해 기념품 구매에 나선다. 인기 높은 마스터스 기념품을 사자마자 밖에서 파는 사람은 대부분 이런 재입장 제도를 악용한 것이다.

그동안 오거스타 내셔널 골프클럽은 구매한 기념품을 굳이 경기장 밖 주차장까지 가져다 놓지 않아도 되게끔 보관 시설을 제공해왔다. 그러나 이런 일이 비일비재하게 발생했기에 결국 올해 연습 라운드 때부터 재입장 2회 제한을 적용해 제기된 문제를 미연에 방지하겠다는 입장을 내놓았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송파구 백제고분로 18길 21(잠실동 330번지) 3층
  • 대표전화 : 02-417-0030
  • 팩스 : 02-417-9965
  • 청소년보호책임자 : 강영자
  • 명칭 : 한국골프문화레저산업
  • 매체명 : 골프가이드(GOLF guide)
  • 등록번호 : 송파 라 0036
  • 등록일 : 1996-08-24
  • 발행일 : 1996-10-1
  • 발행인 : 강영자
  • 편집인 : 강영자
  • 골프가이드(GOLF guide)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골프가이드(GOLF guide). All rights reserved. mail to djkim9876@naver.com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