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GA 출전하는 최호성, "목표는 컷 통과"
PGA 출전하는 최호성, "목표는 컷 통과"
  • 방제일
  • 승인 2019.07.12 09: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미국 팬들에게 독특한 스윙 통해 즐거운 선사할 예정
최호성 [사진=연합뉴스]
최호성 [사진=연합뉴스]

[골프가이드 방제일 기자] 최호성(46)이 11일 미국 일리노이주 실비스에서 개막하는 PGA 투어 존디어 클래식에 스폰서 초청 선수 자격으로 참가한다. 

그는 대회 개막 이틀 전에 열린 공식 기자회견에 참석해 "초청해준 대회 주최 측에 감사한다"며 "미국 팬들에게 재미있는 스윙도 보여드리고 싶다"고 소감을 밝혔다. 

최호성이 PGA 투어 대회에 출전한 것은 올해 2월 AT&T 페블비치 프로암 이후 이번이 두 번째다. 

당시 스폰서 초청 선수로 출전했던 최호성은 이틀간 4오버파 147타를 치고 출전 선수 156명 가운데 120위권으로 컷 탈락했다. 

최호성은 "지난 대회에서 컷 탈락했기 때문에 이번에는 컷 통과가 목표"라며 "그린을 놓치면 상당히 어렵다는 점을 지난 대회에서 배웠기 때문에 그 부분에 집중해서 대회를 준비할 것"이라고 말했다. 

피니시 동작에서 낚시꾼이 낚시 채를 잡아채는 듯한 모습을 연출, '낚시꾼 스윙'이라는 별명이 붙은 최호성은 "내 스윙을 사랑한다"며 "오랜 세월 몸에 익혀온 스윙이기 때문에 전혀 문제 될 것이 없다"고 자신감을 내보였다. 

최호성은 "개인적으로 가을에 더 좋은 성적을 내는 편"이라며 "페블비치 대회 이후 연습도 많이 했기 때문에 이번 대회 좋은 성적을 기대할 만하다"고 말했다. 

지금이 가을은 아니지만 연초에 열린 AT&T 페블비치 프로암보다는 조금 더 몸이 풀렸다는 의미다. 

이달 말 배라큐다 챔피언십에도 스폰서 초청으로 나갈 예정인 그는 "다시 한번 주최 측에 감사의 말을 전한다"며 "응원을 보내주는 미국 팬들 덕분에 좋은 경험을 한다"고 고마워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송파구 백제고분로 18길 21(잠실동 330번지) 3층
  • 대표전화 : 02-417-0030
  • 팩스 : 02-417-9965
  • 청소년보호책임자 : 강영자
  • 명칭 : 한국골프문화레저산업
  • 매체명 : 골프가이드(GOLF guide)
  • 등록번호 : 송파 라 0036
  • 등록일 : 1996-08-24
  • 발행일 : 1996-10-1
  • 발행인 : 강영자
  • 편집인 : 강영자
  • 골프가이드(GOLF guide)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골프가이드(GOLF guide). All rights reserved. mail to djkim9876@naver.com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