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세영, 2019 시즌 LPGA 투어 최종전 'CME 그룹 투어 챔피언십' 와이어 투 와이어 우승...150만 달러 우승 상금 획득
김세영, 2019 시즌 LPGA 투어 최종전 'CME 그룹 투어 챔피언십' 와이어 투 와이어 우승...150만 달러 우승 상금 획득
  • 김대진
  • 승인 2019.11.25 07:59
  • 댓글 2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진영은 공동 11위로 상금왕, 올해의 선수상, 롤렉스 애니카 메이저 어워드에 이어 베어트로피도 확정
김세영이 우승 트로피를 들고 포즈를 취했다. (사진 제공: LPGA Gabe Roux)
김세영이 우승 트로피를 들고 포즈를 취했다. (사진 제공: LPGA Gabe Roux)

 

[골프가이드 김대진 편집국장] 김세영(26)이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2019시즌 최종전 'CME 그룹 투어 챔피언십(총상금 500만달러)'에서 와이어 투 와이어 우승을 차지했다.

김세영은 25일(한국시간) 미국 플로리다주 네이플스의 티뷰론 골프클럽(파72·6천556야드)에서 열린 대회 마지막 날 4라운드에서 버디 5개와 보기 3개로 2언더파 70타를 쳤다.

최종 합계 18언더파 270타를 기록한 김세영은 2위 찰리 헐(잉글랜드)을 1타 차로 따돌리고 여자 골프 사상 가장 많은 우승 상금 150만달러(약 17억6천만원)를 받았다.

김세영이 이 대회 3라운드에서 퍼트를 하고 있다. (사진 제공: LPGA Gabe Roux)
김세영이 이 대회 3라운드에서 퍼트를 하고 있다. (사진 제공: LPGA Gabe Roux)

 

김세영은 올해 25개 대회에 참가해 21개 대회에서 본선에 진출했고 시즌 3승을 포함해 톱10 10회를 기록했다. 시즌 상금은 275만3099달러다.

올해에만 3승을 따낸 김세영은 박세리(25승), 박인비(19승), 신지애(11승)에 이어 한국 선수 네 번째로 LPGA 투어 통산 10승 고지에 올랐다.

김세영은 통산상금 866만6676 달러로 사상 서른 한 번째로 통산상금 8백만 달러를 통과한 선수가 됐으며 통산상금 부문 33위에서 26위가 됐다

김세영의 이번 대회 우승으로 한국 선수들은 또 이번 시즌 LPGA 투어 15승을 합작, 2015년과 2017년에 이어 한 시즌 한국 선수 통산 최다승 타이기록을 세웠다.

고진영이 트로피를 들고 포즈를 취했다.(사진 제공:LPGA Gabe Roux)
고진영이 베어트로피를 들고 포즈를 취했다.(사진 제공:LPGA Gabe Roux)

한편 세계 랭킹 1위 고진영(24)은 11언더파 277타, 공동 11위로 대회를 마쳤다.

3라운드까지 공동 5위였던 고진영은 마지막 날 순위가 밀렸지만, 상금과 평균 타수 부문 1위를 확정했다.

이로써 고진영은 세계 랭킹, 올해의 선수, 안니카 메이저 어워드, 상금, 평균 타수 등 주요 부문 1위를 모두 휩쓸며 최고의 한 해를 보냈다.

다음은 김세영과 고진영의 인터뷰.


김세영 / -18(65-67-68-70) / 우승

-우승 소감은.

: 마지막 홀에서 버디를 넣어서 정말 너무 흥분된다. 찰리가 17언더파인 줄 몰랐다. 나는 오직 넬리만 생각하고 넬리만 이기면 된다고 생각했는데, 퍼트를 하고 나서 리더보드를 봤는데 찰리가 내 바로 밑에 있는 것을 보고 심장이 떨어지는 줄 알았다.

-왜 몰랐는가?

: 일부러 내 스코어에 집중하려고 스코어 보드를 안 봤다. 어쩔 때는 도움이 되고, 어떤 때는 안 되는데 이번에는 가장 큰 도움이 된 것 같다.

-우승 상금 150만 달러인데, 무엇을 할 생각인가?

: 아직 생각을 안 해 봤다. 상금을 이렇게 많이 받은 적은 처음이라 의미가 있는데, 웬만하면 좋은 일, 의미있는 일에 사용하고 싶다.

-최고의 시즌 마무리를 한 것 같다. 시즌 마무리 소감은?

: 올 시즌, 우리 가족들과 캐디, 매니저 그리고 모든 스폰서도 너무 많은 응원을 해 주셨다. 1년을 함께 마쳤다고 해도 과언이 아닌데, 그분들께 너무 감사드린다. 나를 도와주셔서 너무 감사하다. 한국에 계신 팬분들께도 감사드린다. 내년에도 좋은 모습 보여드리도록 열심히 준비하겠다.

-올해 오프시즌이 짧다. 어떻게 보낼 것 같은가?

: 일단 가족들과 축하를 해야할 것 같다. 그리고 그동안 못 봤던 친구들도 보고, 못 봤던 가족들, 주변 지인분들께도 감사 인사를 드리고 직접 찾아뵙고 좋은 시간을 보내려고 한다.

-한국에 계신 팬분들께 한 마디 해달라.

: 올해 워낙 한국 친구들이 너무 잘 해서 팬분들도 더 좋아해주시는 것 같다. 내년에도 우리 한국 선수들과 같이 힘내서 더 좋은 모습으로 LPGA무대에서 인사드리도록 하겠다. 감사드린다.

 

고진영 / -11(71-69-66-71) / 공동 11위

-대회 마친 소감은?

: 오늘 퍼팅이 말을 안들어서 아쉬운 라운드를 했던 것 같다. 아직 그게 조금 부족한 점이라고 생각한다. 조금 더 연습을 더 하라는 뜻인 것 같다. 그렇지만 오늘 하루 굉장히 좋은 선수들과 플레이하면서 많은 것을 배웠다. 내년에는 어떤 준비를 해야하는지 충분히 많이 깨달았던 하루였다.

-어쨌든 올 시즌도 끝났다. 올 시즌은 굉장한 한 해였다. 시즌을 마친 소감은?

: 언제 이 긴 레이스를 끝내나 생각했던 것이 몇달 전인데, 벌써 시즌이 끝났다는 게 실감이 나진 않는다. 올 시즌 정말 누구보다 만족할만한 성적을 내면서 시즌을 보냈다고 생각한다. 만족스럽지만 아직은 조금 더 부족한 부분들이 많다고 생각한다. 골프의 완성도, 스윙의 완성도를 높이는 데 조금 더 집중을 하고 싶다. 시즌이 끝나긴 했지만 연습을 안 하고 싶진 않은 마음이다. 너무 부족한 것이 많은 오늘 하루였기 때문이다. 욕심일 수는 있지만 내 플레이가 마음에 안 든 것은 다시 연습으로 채워넣을 수 밖에 없다.

-올해 모든 타이틀을 싹쓸이했다. 이 부분에 대해서 한 마디 해달라.

: 사실은 오늘 플레이하기 앞서 베어트로피나 타이틀 부분을 신경쓰진 않았다. 누가봐도 신경쓴 것 처럼 플레이를 해서 아쉬운 마음이 든다. 나는 내가 할 수 있는 최선을 다 했고 내년에 어떤 점을 준비해야하는지 깨달았기 때문에, 조금 더 지켜봐 주시고 내년을 위해 더 연습하는 선수가 되겠다.

-짧은 오프시즌을 보내고 새로 시작해야 한다. 오프시즌을 어떻게 준비할 생각인가?

: 충분히 휴식을 취하고 내년 시즌을 준비하고 싶다. 그렇지만 하반기 아쉬운 점이 많아서 푹 쉬지는 못할 것 같다. 어쨌든 충분히 쉬고 동기부여를 찾아서 잘 준비를 해야 내년에 올해처럼 짧다고 느낄만큼 빠르게 지나가지 않을까 생각한다.

-내년에 어떤 대회부터 시작할 계획인가?

: 아직 계획은 없다.

-올해 응원 열심히 해주신 팬분들에게 한 마디 해달라.

: 올해 정말 많은 분들이 응원해 주시고 많은 팬분들이 생겨서 투어를 하는 데 행복하고 즐겁게 플레이했다. 조금 아쉬운 부분들도 많이 있었지만 조금 더 인간적으로 성숙할 수 있는 그런 선수가 되도록 노력하겠다. 감사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2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highest rated canadian pharmac 2019-12-04 03:39:45
<a href="http://canadianpharmaciesprofmeds.com/">best online international pharmacies</a>
http://canadianpharmaciesprofmeds.com/
[url=http://canadianpharmaciesprofmeds.com/]canadian online pharmacies[/url]

no 1 canadian pharcharmy onlin 2019-11-30 04:31:53
<a href="http://canadianpharmaciesprofmeds.com/">online pharmacy with no prescription</a>
http://canadianpharmaciesprofmeds.com/
[url=http://canadianpharmaciesprofmeds.com/]canadian online pharmacy[/url]

  • 서울특별시 송파구 백제고분로 18길 21(잠실동 330번지) 3층
  • 대표전화 : 02-417-0030
  • 팩스 : 02-417-9965
  • 청소년보호책임자 : 강영자
  • 명칭 : 한국골프문화레저산업
  • 매체명 : 골프가이드(GOLF guide)
  • 등록번호 : 송파 라 0036
  • 등록일 : 1996-08-24
  • 발행일 : 1996-10-1
  • 발행인 : 강영자
  • 편집인 : 강영자
  • 골프가이드(GOLF guide)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골프가이드(GOLF guide). All rights reserved. mail to djkim9876@naver.com
ND소프트